제목 국제도시 외국인 투자수요 늘어……‘청라 센트럴 에일린의 뜰’ 기대감 솔솔 보도사 매일경제 등록일 2016.06.23

외국인들의 부동산 투자열풍은 제주를 시작으로 부산, 인천 등 외국인들이 많이 머물게 되는 국제도시로 확대되고 있다. 주거목적에 머물렀던 과거와는 달리 투자를 목적으로 접근하는 수요가 늘고, 개인 및 기업체에서도 관심을 보이고 있다.

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작년 한해 외국인 건축물 거래는 전국에서 1만4570동으로 전년도 1만1032동 대비 32% 가량 늘어났다고 밝혔다. 외국인의 건축물 거래 건수는 2010년 6002동을 시작으로 2013년 7199동 등으로 매년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...

 
기사 원문 보기
이전글 청라 명소 ‘커낼웨이’ 인근 매머드 오피스텔
다음글 쏟아지는 오피스텔 공급 속 개발호재 넘치는 ‘청라 센트럴 에일린의 뜰’ 눈길

목록